본문 바로가기
현장스케치

시민센터 기금 후원해 주신 분들(39) - 권성안

by 경실련 충북·청주경실련 2016. 7. 21.

♣ 경실련 시민센터 기금
   후원해 주신 분들(39) - 권성안

 

몇 년 전 권성안 회원님 회사를 찾아갈 때 에피소드가 있었습니다. 회사 이름이 ‘태원초경’이었는데, 다들 ‘초경’을 ‘조경’으로 잘못 이해하여 조경사업을 하시는 걸로 알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뜻밖에 합금 가공공장이 나타나 깜짝 놀랐었지요.

 

초경이란 초경합금(超硬合金)의 줄임말로, 코발트 등의 금속 가루를 결합체로 한 매우 단단한 합금을 말합니다. 때문에 주로 철강 제품의 절단 공구를 만드는 재료로 쓰입니다.

 

저희처럼 명칭 때문에 혼란을 느끼는 분들이 많아 지금은 <태원ENG>로 사명을 변경하였는데, 지나고나니 ‘태원초경’이란 이름도 신선하게 느껴지네요.

 

권성안 회원님은 1998년 IMF로 우리 경제가 어려운 시기에 창업을 하였습니다. IMF 당시 많은 회사들이 자금난을 버티지 못하고 문을 닫을 때, 사모님이 분식집을 차리려고 모아 둔 소자본으로 창업을 하였습니다. 워낙 많은 회사들이 폐업하던 시기라, 중고기계를 매우 싼값에 구입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남들이 문을 닫을 때, 즉 위기를 기회로 이용하여 소자본으로 창업을 한 것입니다.

 

대기업보다 중소기업이 튼튼한 나라가 경제 위기에서도 안전하지 않을까 합니다. 중소기업이 기업하기 좋은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는 경실련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모금운동 참여문의
-------------------------
☎ 043-263-8006 / 010-8923-8006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