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보도자료2018.03.20 14:56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

정당 비례대표 1,2


청년 할당 촉구 기자회견

 

정당은 청년 있는 2018 지방선거 위해 각 정당 비례대표 앞 번호에 청년을 할당하라

 

 

 

 

지금 우리 사회의 청년문제 이슈는 일자리 정책에 치우쳐 있다. 하지만 청년문제는 비단 일자리 문제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청년들은 학교와 직장에서 자신의 목소리를 내지 못하고 있다. 그들의 위치는 갑도, 을도, 병도 아닌 정이다. 권력 약자들은 말하지 못하고 숨죽여 지내고 있다. 자신의 발언이 불이익으로 직결되기 때문이다.

 

권력 약자가 말하지 못하고 있는 것은 청년에게 매우 심각한 문제이다. 비단 학교와 직장에서만이 아니다. 우리 사회를 가장 크게 좌지우지할 수 있는 의회라는 장소는 그 심각성이 더욱 크다. 우리나라 20대 국회의원의 평균 나이는 총선 당시 55.5세였다. 시간이 흘러 이제 환갑에 육박한 평균 나이를 가졌으니 노인 의회라는 말이 명실상부하다. 지역 의회 역시 마찬가지이다. 현재 청주시의회는 평균 나이가 56세에 이른다. 최연소 청주시의원의 나이가 46세일 정도이니, 의회에 청년의 목소리는 없다고 봐도 무방하다.

 

청년이 의회에 진출하지 않은 탓이니, 출마하여 진출하라고 할 수 있지만 그것 역시 청년에게 절대 쉽지 않다. 제 힘으로 집하나 살 수 없는 경제적 취약계층이 되어버린 청년에게 적게는 천만 원가량, 최대 오천만 원까지 이르는 지역구 의원 출마 기금 마련은 불가능에 가깝다. 청년을 대의하지 못한 의회는 청년의 감수성을 충분히 공감할만한 정책을 내놓지 못했고, 악순환의 고리에 빠져버린 청년세대는 사회에서 오갈 데 없는 존재가 되어버렸다.

 

이 악순환의 고리를 끊을 방법은 청년이 말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드는 것이다. 지역 안에서 청년 당사자 운동을 확산하기 위해 발족한 충북청년정책연대는 의회에 청년의 목소리가 담길 수 있는 토대를 만들 것을 각 정당에 제안하며 2018 지방선거 비례대표 1, 2번에 청년을 할당할 것을 요구하는 바이다.

 

2000 16대 총선에 처음 비례대표 여성할당제가 도입되었다. 그 배경에는 여성이 말할 수 없다는 사회적 배경이 있었다. 지금의 청년도 그와 결코 다르지 않다. 청년이 말하지 못하는 이 사회에서 청년 없는 지역 의회는 결코 청년을 위한 정책이 나올 수 없다.

 

사회를 위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각 정당에서 세대를 대변하는 감수성을 바라는 청년들의 목소리를 절대 무시하지 않을 것이라 기대한다. 이에 충북청년정책연대는 기자회견을 열며, 각 정당에 질의서를 보내고, 추후 답변내용을 후속 보도할 예정이다. 질의내용은 다음과 같다.

 



1. 귀 정당 충북도당은

이번 2018지방선거 비례대표 1,2번에 청년을 할당하는데 동의하며,

비례대표1,2번에 2030 청년을 할당할 계획이십니까?

1) 찬성

2) 반대

3) 기타 의견

 

2. 귀 정당 충북도당에서

2018지방선거에 출마하고자 하는 예비후보자 중

최연소 예비후보자의 나이는 어떻게 됩니까.

또한 최연소 예비후보자의 청년정책 공약은 무엇입니까?



 

 

청년들이 외쳐도 목소리가 들리지 않는 사회구조적 문제는 개선해야만 한다. 그래서 청년들의 정치 진출은 꼭 필요하다. 지역 의회에서 비례대표로 뽑힌 청년들이 목소리를 내는 것을 시작으로, 계층을 나누어 차별하는 사회에서 서로의 이야기를 듣고 이해하고 공감하는 사회로의 도약이 시작될 것이다.

 

2018 3 20

충북청년정책연대


 

(*개인참가자 및 참가단체 : 김지운, 박유철, 송하나, 최수빈, 김규식,

청주KYC, 충북참여연대, 충북청주경실련, 청주YMCA, 청주YWCA, 청주청년회, 충북민예총,

인권연대 숨, 청주노동인권센터, 충북교육발전소, 우리미래충북도당, 충북녹색당)

 

 

 

180320_보도자료_비례대표 청년할당.hwp

 


 

Posted by 경실련 충북경실련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