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회원활동2015.03.23 20:13
Print Friendly Version of this pagePrint Get a PDF version of this webpagePDF

[2015년 3월 회원행사]


▣ 일 시 : 2015년 3월 21일(토)

▣ 장 소 : 전남 강진 사의재, 백련사, 다산초당, 다산기념관, 가우도 출렁다리


남쪽에서 산수유, 매화의 개화 소식이 들려오면서 강진의 봄을 만나기 위해

이런 아침부터 4시간의 긴 기다림 끝에 사의재에 도착을 했습니다.


사의재는 다산 정약용 선생이 1801년 11월 23일 강진에 유배와서 4년동안 기거했던

곳으로 네 가지(생각, 용모, 언어, 행동)를 올바르게 하는 이가 거처하는 집이란 뜻이다.





백련사는 신라 말에 창건되었다고 전해지며 , 만덕산이란 산 이름을 따서 '만덕사'라 하였으나 현재는 '백련사'로 부르고  있다. 

동백나무숲은 천연기념물로 비자나무, 후박나무가 자라고 있으며 나무아래에는 차나무가 자생하고 있다.


봄에 피는 동백의 또 다른 이름 춘백



활짝 핀 청매~향이 무척 진하답니다


사랑이 꼭 이루어지기를 바랍니다


다산초당은 10여 년 동안 유배생활을 한 곳으로 '다산4경'이라 부르는 정석, 약천, 다조, 연지석가산 등의 유적이 있다. 초당은 목조 초가였으나 노후로 붕괴되어 목조 와가로 중건한 것인데 이 날 마침 보수중이라 제대로 보지 못한 아쉬움이 있다. 날씨가 흐렸지만 멀리 강진만이 보인다~




가우도(소의 멍에를 닮아서 붙여진 이름)는 강진의 유일한 유인도로 도암면과 대구면에서 섬으로 이어지는 출렁다리로 연결되어 있다.

이름은 출렁다리인데 전혀 출렁거리지 않다는 사실을 직접 확인해 보는 시간이었다.



Posted by 경실련 충북경실련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